서울사랑

현장 속으로

문서 본문

아래 내용 참조

모두에게 자랑하고 싶은 화장실을 만들어요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 만든 '둔촌고등학교' : 개학한 지 얼마 지아지 않은 봄날의 오후, 쉬는 시간을 알리는 종이 울리자 학생들이 즐거운 표정으로 화장실로 향한다. "화장실 바뀐 거 봤지?", "백화점 화장실 같지 않아?" 복도를 지날 때마다 새로 바뀐 화장실에 대한 이야기가 오간다. 방학을 마치고 학교에 돌아오자 깜짝 놀랄 만큼 변해 있는 화장실. 학생들에게 있어 분명 즐거운 변화임에 틀림없다. 왼쪽부터 임태찬, 유도훈, 김유진

친구, 엄마, 선생님의 마음으로 바뀐 화장실

지난해 강동구에 자리한 둔촌고등학교의 학생들은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 만들기에 참여해 달라는 막중한 특명을 받았다. 그리고 곧 둔촌고에는 12명으로 구성된 TF 팀이 모이게 되었다.
“학교 화장실 개선에 대한 선생님의 말씀을 듣고, ‘참 좋은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래서 학생회를 중심으로 모여 TF 팀을 만들고, 점심시간을 이용해 회의를 시작하게 되었죠.”
임태찬 학생의 이야기에 김유진 학생이 말을 보탠다.
“학업에 방해가 되지 않게 하려고 회의가 있는 날에는 점심도 빨리 먹고 모였어요. 하지만 회의가 길어져 수업에 늦게 들어가게 되는 날도 많았죠. 그때마다 죄송한 마음에 더 열심히 공부했더니 결국 선생님께서 기특하다고 칭찬해주시더라고요.”
학생들의 적극적인 협의에 따라 수많은 안건 중 ‘세련된 화장실 만들기’라는 하나의 개념이 정해지고 개선 방안도 차츰 그림이 그려지기 시작했다. 물론 처음부터 끝까지 과정이 순탄하게 흘러간 것만은 아니다. 선생님과 학부모, 설계사 등 다양한 눈높이의 사람들이 모여 협의를 하다 보니 의견이 엇갈리는 순간도 있었다.
“협의 과정에서 선생님과 학생들의 의견이 갈린 적이 있었어요. 하지만 선생님께서 결국은 저희의 의견을 들어주셨어요. 평소 화장실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 대상이 학생인 만큼 우리 의견을 존중해준 거죠.”

학교 화장실, 학생들의 자랑이 되다.

서울시청 지하 1·2층에 마련한 시민청은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항상 열려 있는 개방공간이자, 시민이 스스로 만들고 누리는 시민생활공간이다. 이곳에서는 토론, 전시,공연, 강좌, 놀이 등 각종 프로그램이 이루어지며, 모든활동들은 시민을 위해, 시민에 의해 운영된다. 시민청 프로그램 중 공연 분야에서는 활력 콘서트, 바스락 콘서트, 토요일은 청(聽)이 좋아 등을 대표 프로그램으로 꼽을 수 있다. 더불어 시민청갤러리, 소리갤러리 등에서는 애니메이션, 사진, 회화 등 다양한 전시가 마련된다. 누구나 예술가, 동화구연 등의 체험교육과 사랑방워크숍, 정책을 말하다 등의 토론 및 시민참여 프로그램도 있다.

시민을 위한 다양한 행사 덕분에 시민청에는 항상 시민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다. 각종 서울 관련 간행물을 만날 수 있는 서울책방과 같이 보물 같은 장소들이 많다는 것도 시민청만의 자랑이다. 대부분의 공연장 및 미술관, 박물관 등이 휴관하는 월요일에도 시민의 목소리와 웃음소리를 더 듣기 위해 문을 여는 시민청. 시민청에서 매일매일 서울시민으로서의 행복을 누려보자.

학교 화장실, 학생들의 자랑이 되다.

둔촌고 학생들의 벅찬 감동은 2월 16일 서울시에서 열린 ‘쾌적한 학교 화장실 함께 꿈’ 시민공모전 시상식에서 생생히 전달되었다. 시상식에서 김어진 학생이 TF 팀으로 활동하며 느낀 소감과 사례를 발표한 것이다.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 시범학교로서 둔
촌고는 앞으로도 서울시내 학교의 화장실을 개선하는 데 큰 본보기가 될 것이다.
“앞으로 화장실 개선에 함께하고자 하는 친구들이 있다면 다른 건물의 화장실 사진들을 많이 보고 영감을 받으라고 조언해주고 싶어요. 또 함께하는 친구, 선생님, 그리고 전문가들과도 의견을 잘 조율해 나간다면 어렵지 않게 사업을 함께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학교 화장실을 꿈꾸는 대로 만들며, 자신들의 꿈도 한 뼘 더 키운 학생들. 이들처럼 서울시의 모든 학생들이 학교 화장실에서 꿈을 키워나가길 바라본다.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 : 캐릭터 '꾸미'는 서울시와 서울시 교육청이 함께하는 '꾸미고 꿈꾸는 학교 화장실'의 캐릭터입니다.

글 이성미 사진 남승준(AZA 스튜디오)

문서 정보

현장 속으로 - 문서정보 : 원본시스템, 제공부서, 작성자(책임자), 생산일, 관리번호, 분류
원본시스템 서울사랑 제공부서 시민소통담당관
작성자(책임자) 한해아 생산일 2016-07-19
관리번호 D0000028036987 분류 기타
이용조건타시스템에서 연계되어 제공되는 자료로 해당기관 이용조건 및 담당자와 협의 후 이용하셔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