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개요

정보공개의 선두주자, 정보소통광장

서울 정보소통광장은 누드프로젝트의 대표 사이트로 서울시의 다채로운 행정정보를 모아 시민에게 돌려주는 정보공개 서비스의 선두주자입니다.

박원순시장 예테보리 지속가능발전상 수락영상

How to Share With Just Friends

How to share with just friends.

Posted by Facebook on Friday, December 5, 2014

박원순시장 예테보리 지속가능발전상 수락영상 연설문

여러분, 감사합니다. 예테보리 어워드라는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합니다. 이렇게 기쁜 날, 여러분과 함께 하지 못해 정말 아쉽고, 참석하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지난 11월 1일, 제가 시장이 된 지 꼭 5년이 되었습니다. 예테보리 어워드는 취임 5주년을 맞는 저에게 큰 선물이 되었습니다. 시민운동가에서 시장으로 변신했던 그 용기와 새로운 서울을 만들어가려고 했던 긴 여정을 돌아보는 계기를 만들어주었습니다. 저는 ‘친환경 무상급식’을 공약으로 내걸고 시장으로 당선되었습니다. 취임한 후 가장 먼저 그 정책에 서명했습니다. 그리고 무상보육, 공동육아, 무상등록금, 청년수당, 노동이사제 등을 추진하며 한국 사회의 보편적 복지와 노동존중의 시대를 열어가고 있다고 자부하고 있습니다.

저의 모든 정책이 성공한 것은 아닙니다. 중앙정부의 반대로 추진하지 못한 정책도 있고, 아직 충분히 사회적 합의에 이르지 못한 것도 있습니다. 저는 속도보다 방향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집단지성의 힘을 믿고 모든 시정을 시민들에게 개방하고, 모든 정책의 과정을 시민들과 공유하며, 소통하고 있습니다.

‘공유도시 서울’도 그런 과정에 놓여 있습니다. 저는 질문했고, 시민들이 응답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소통하고 혁신과 변화를 경험하고 있습니다. 공유도시란 무엇인가? 공유도시는 왜 하려고 하는가? 우리는 질문과 토론의 과정에서 ‘도시가 공유의 플랫폼’이라는 사실을 상기해냈고, 우리의 오랜 전통 속에 공유문화가 있었다는 사실도 기억해냈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우리가 느끼고 있는 여러 가지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실마리가 될 수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지금 서울시민들은 각자의 삶에서 무엇을 어떻게 공유할 수 있는지에 대해 고민하고, 다양한 실험을 하고 있습니다.

저는 예테보리가 서울의 성공에 상을 준 것이 아니라 서울의 도전에 상을 준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공유도시는 완성된 것이 아닙니다. 이제 시작했을 뿐입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공유도시 서울’은 계속 진화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 우버의 문제처럼 현실적인 한계도 경험했고, 공유경제는 여전히 비주류로 남아있습니다. 인식의 벽도 여전합니다. 그러나 지금 보이는 것이 다는 아닙니다. 지금 보이지 않는 것이 우리에게는 더 중요합니다. 우리가 상상한 것 이상으로 우리의 도전과 경험의 축적은 새로운 기회와 가능성을 만들어낼 것입니다. 올해 다보스포럼은 2025년 공유경제의 시대가 열린다고 예측했습니다. 4차 산업혁명은 공유경제를 가속화시킬 것입니다. 온라인 영역에 머물던 공유경제가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융합으로 우리 삶의 전 영역으로 확산될 것입니다.

공유경제는 시민들에게 새로운 경제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공유도시는 시민들에게 도시에 대한 권리를 돌려주는 과정입니다. 시민들이 도시의 주인이 되고, 우리 모두가 경제의 주인이 되는 것입니다. 물론 지속가능한 방식이어야 합니다.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모두의 도시, 모두를 위한 경제를 꿈꾸고 있습니다.

이 모든 것을 가능하기 위해 선행되어야 하는 것이 있습니다. 레스 퍼블리카(Res Publica), 바로 공화국 정신입니다. 공화국은 공유가치의 최정점에 있습니다. 공화국의 이상은 한 개인이나 소수가 아닌 시민 모두가 주인이 되는 나라 만드는 것입니다. 국가는 누구 한 사람이 소유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 모두가 함께 공유하는 것입니다.

지금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으로 나아갈 것인지, 아니면 후퇴할 것인지 그 절체절명의 기로에 서 있습니다. 이 어둠의 시대를 시민들의 촛불로 밝히면서 싸우고 저항하고 행진하고 있습니다. 밤이 깊으면 새벽이 가까워온다는 말이 있듯이 우리는 곧 새벽을 맞이할 것입니다.

I have a dream. a song to sing To help me cope with anything
If you see the wonder of a fairy tale
You can take the future even if you fail.
I have a dream, a fantasy To help me through reality
And my destination makes it worth the while
Pushing through the darkness still another mile.

아바의 노래가사가 저의 마음을 대변해줍니다. 우리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그 꿈은 판타지가 아닙니다. 시민들이 깨어있는 양심, 행동하는 양심으로 현실로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역시 시민의 답입니다. 상은 서울시장인 제가 대표로 받지만, 이 상의 주인공은 당연히 천만 서울시민입니다. 저는 시민들의 힘을 믿고 시민들과 함께 할 것입니다. ‘공유도시 서울’ 오늘부터 다시 시작입니다. 지금까지 그래왔듯 서울시민 뿐만 아니라 세계시민과도 끊임없이 교류하고 소통할 것입니다. 세계의 시민들과 문제를 해결하고 ‘공유도시 서울’을 계속 발전시켜나갈 것입니다. 그 과정과 결과를 국내외 다른 도시들과 기꺼이 공유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지금껏 수고하고, 인내하고, 협력해주신 예테보리 어워드 관계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다양한 행정정보 공개

언제, 어디서나 서울시의 모든 행정정보를 속속들이 살필 수 있고, 어느 화면에서든지 바로 문서를 미리보기로 열람하고 원문을 내려받을 수 있습니다.

다양한 행정정보 공개 도식

다양한 행정정보 공개 도식 설명

행정정보 공개 개요
  • 31개 유형
  • 76개 기관(부서)
  • 11,187,861 건 공개('15.10.31일 기준)
공개 서비스

결재문서, 회의정보, 주민참여사업, 건설사업정보, 정책실명제, 사전 정보공표, 정책연구자료, 120주요질문, 통계정보, 재정정보, 공공데이터, 주요사업백서, 사업별 지출내역, 예산설명서, 업무추진비

보도자료, 시사편찬자료, 실시간 120질문, 기록관리시스템, 회의·행사안내, 서울실록, 정보공개목록, 내손안에서울, 정보공개관련규정, 정보공개청구현황, 생활통계, 통계로 본 서울, 한 눈에 보는 서울, 100배 활용하기, 시민 관심정보, 정보공개현황

결재문서 서비스

정보소통광장에서는 서울시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결재문서를 분야별로 제공합니다. 특히 서울시의 본청과 사업소 외에도 25개의 자치구와 투자출연기관의 결재문서도 함께 볼 수 있어 필요한 정보를 세밀히 볼 수 있습니다. 또한 ‘회의정보’에서 서울시에서 개최하는 회의에 대하여 계획~결과까지 볼 수 있으며, 시정운영 주요 핵심과제 사업 및 100억 이상 예산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의 정보는 ‘서울의 정책’으로 서비스됩니다. 서울시에서 진행하고 있는 각종 건설사업에 대한 현황정보와 관련 결재문서도 함께 볼 수 있어 아주 유용합니다.

속속정보

정보소통광장은 결재문서 외에도 정책연구자료, 예산설명서, 통계정보 등 다양한 시스템에서 생산된 문서를 모아 공개합니다. 사전정보공표는 시민이 청구하기 전에 미리미리 알아서 공개하는 행정정보 서비스로 353종의 정보를 제공하며, 정책연구자료는 산재되어 있는 정책자료와 연구자료를 모아 서비스하는 통합 창구로 서비스되고 있습니다.

시민참여정보

시민참여정보는 시민의 관심이 높은 생활밀착형 정보와 시민의 참여 및 활용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서울시 120 다산콜센터의 자주묻는 질문과 주민 참여 사업에 계획과 추진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이슈가 되는 사항을 큐레이션한 이슈 모아보기와 알기 쉽게 가공하여 제공하는 시민관심정보 등을 서비스합니다.

정보공개청구

정보소통광장에서는 법령에 의해 의무적으로 제공하여야 하는 정보공개목록을 토대로 정보공개를 청구하는 절차 등을 제공합니다. 특히 방대한 정보공개목록에 대하여 검색할 수 있어 매우 편리하게 이용하고 정확한 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의 부분공개 혹은 비공개 결재문서는 정보공개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문의하기

특히 서울시 시민들은 정보소통광장의 행정정보를 보다가 궁금한 사항이 생기면 문의하기나 소셜댓글로 물어볼 수 있으며, 문의하기를 이용할 경우, 전자민원 포털 ‘응답소’와 연계하여 즉시 답변을 받을 수 있습니다.

문의하기 서비스

문의하기 서비스 이미지 설명

문의하기 흐름
  1. 정책제안, 문의사항, 민원사항, 의견 개진
  2. 댓글달기(단순문의/의견)

    1. 이메일통보 → 2. 서울시(함께서울) 행정정보담당(생산자) → 3. 답변 댓글 게재

    문의하기(민원/제안/신청)

    1. 응답소 시스템 → 2. 서울시(함께서울) 통합접수자 → 3. 처리담당자 → 4. 처리결과통보 : SMS, 이메일, SNS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