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기업에서 6개월간 일할 서울청년 50명 모집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서울시와 경상북도가 ‘청정(靑停)경북 프로젝트’에 참여할 청년 참가자 50명을 모집한다

서울시와 경상북도가 ‘청정(靑停)경북 프로젝트’에 참여할 청년 참가자 50명을 모집한다

서울시가 경상북도 내 5개 지역 기업에서 6개월 동안 근로활동을 할 서울 청년 50명을 모집하는 ‘청정(靑停)경북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서울시와 경상북도는 청년의 다양한 일자리 경험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이 같은 프로젝트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청정(靑停)경북 프로젝트’ 참가자들은 올해 8월부터 내년 1월까지 6개월간 지역에서 활동하게 된다. 안동, 청송, 상주, 예천, 문경에 위치한 21개 기업에서 주 4일(주 32시간) 근무와 1일 커뮤니티 활동을 하고, 월 220만 원의 급여와 기업별 복리후생제도를 제공받게 된다.

참여대상은 신청일 기준 서울시에 주소를 둔 만 19~39세 청년으로, 서류심사와 경북도 내 참여 기업과의 매칭데이 면접심사를 거쳐 총 50명을 선발한다.

단, 기업별 복리후생제도는 상이하므로 지원시 기업 리스트를 확인 후에 지원 신청해야 한다.
참여기업 현황 ☞

또한 참가자들은 지역기업 내 직무 활동에 필요한 직무역량강화 및 지역안착 수습과정 교육을 받게 된다. 270여명으로 구성된 다양한 사회적 분야별 멘토단(대·중소기업, 사회적기업, 법조, 의료, 교육, 마케팅 등)을 통해 직업?직무의 취업상담부터 자아탐색 등을 위한 일대일, 소그룹, 단체 멘토링이 이뤄진다.

아울러 지역체류 이전 서울에서 직무수행에 필요한 역량강화를 위해 현장수요에 따른 직무이해교육(마케팅, 기획, 경영지원 등), 지역 전문가를 초청, 지역에 대한 사전정보 제공 및 지역이해하기의 교육과정도 진행된다.

활동 종료 후에는 서울특별시장 명의의 수료증이 발급된다.

참여 신청은 서울시 홈페이지, 온라인 웹사이트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접수기간은 7월 1일부터 7월 14일 까지 2주간이다.

조인동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청정(靑停)경북 프로젝트’가 서울청년에게는 지역을 이해하고 다양한 일자리와 교류의 경험을 얻는 기회가 되고, 지역에는 서울청년의 젊음과 아이디어로 경제·문화가 활성화 될 수 있는 윈-윈(win-win) 프로젝트로 자리 잡아 진정한 지역상생의 시작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 운영 사무국 070-4333-2100, 서울시 지역상생경제과 02-2133-4452~3

문서 정보

경북 기업에서 6개월간 일할 서울청년 50명 모집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7388232 등록일 2019-07-02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내 손안에 서울 생산일 2019-07-01
라이선스 CC BY-NC-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