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서울 대중교통 어디서나 와이파이 무료로 쓴다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정보

[카드뉴스] 서울 대중교통 어디서나 와이파이 무료로 쓴다 - 문서정보
담당자 임수미 등록일
담당부서 정보공개정책과 전화번호 2133-5673
라이선스 CC BY-NC-ND 공공저작물 이용허락사항-OPEN 공공누리_출처표시 및 변경금지 후 비상업적 이용만 가능

문서 설명

서울 대중교통 어디서나 와이파이 무료로 쓴다

오는 2020년이면 달리는 서울시내 대중교통 어디서나, 또 서울숲, 여의도공원 같은 대형 공원에서 데이터 사용 부담 없이 무료로 와이파이를 쓸 수 있습니다.

서울시민의 스마트폰 보급률이 95%에 달하는 가운데, 서울시는 연말까지 공공 와이파이 단말기를 총 2만개까지 약 2배 수준으로 확대합니다.

우선 시내버스와 광역버스, 마을버스에 2020년까지 공공 와이파이망 100% 구축을 통해 지하철을 포함해 달리는 대중교통 어디서나 무료로 무선인터넷을 쓸 수 있게 됩니다.

서울시민은 물론 수도권 지역에서 서울로 출‧퇴근하는 모든 버스 이용자가 무료 와이파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는 것 입니다.

하루 118만 명 시민의 발이 되고 있는 마을버스에도 오는 10월까지 100% 공공 와이파이망이 전면 구축됩니다. 235개 노선 총 1,499대가 대상입니다.

또한, 버스정류소 공공 와이파이 설치에도 박차를 가합니다. 올해 중앙버스전용차로 358곳, 2020년 버스승차대가 설치된 가로변 버스정류소 2,000개소에 설치할 계획입니다.

이와 함께 서울시는 시민 일상 속 공공 와이파이 설치 확대를 위해 시가 직접 관리하는 10만㎡ 이상 대형공원 24개소에도 공공 와이파이망을 2020년까지 구축합니다.

정보격차 해소 차원에서 정보소외계층이 많이 이용하는 종합사회복지관, 어르신‧장애인복지관, 청소년 쉼터를 비롯해 마을공동체와 지역커뮤니티 공간에도

공공와이파이를 중점적으로 설치할 계획입니다. 현재 101개 시설에서 공공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올해 300개 시설에 인프라가 추가 구축됩니다.

서울시는 보편적 통신복지 차원에서 대중교통, 공원과 복지시설을 중심으로 시민들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와이파이 서비스 대상을 지속적으로 늘려 나가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