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이야기] 서울에 잘 생긴 명소를 소개합니다!

문서 공유 및 인쇄

  •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트위터에 공유하기
  • 스크랩을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스크립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스크랩
  •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문서 본문

문화비축기지

석유 탱크에서 문화비축기지로

문화비축기지에서는 밤도깨비 야시장을 비롯해 여러 가지 행사가 열린다. 석유를 비축해두었던 커다란 탱크는 전시·공연장이 되었다. 비밀스런 공간이었기 때문에 흥미로운 이야기가 많다. 지난겨울 썰매장이 잠깐 열렸다고 하는데 못 가봐서 아쉬웠다.권순범(동교초 4)

장안평 자동차 종합정보센터

지난해 10월, 장안평 자동차 종합정보센터가 문을 열었다. 건물 안에는 자동차를 정비하는 기계, 독특한 조형물이 보였다. 주말에는 전기차 모형 만들기, 자동차 페이퍼 아트워크 등이 열린다. 로보카 만들기에 참여해 보았는데 스마트폰으로 코딩 프로그램을 실행하고 미션을 수행하니 로보카가 움직여서 신기했다.김채희(행당초 5)

서울함공원

군함 내부가 궁금하면 서울함 공원으로!

망원한강공원에 있는 서울함 공원에는 잠수함, 고속정, 서울함이 있다. 지난 30년 간 우리나라 바다를 지키던 해군 함정이다. 축구장과 비슷한 길이의 서울함에 들어가면 배의 키를 조종하는 조타실, 선장실, 통신실 등을 볼 수 있다. 선장 의자에도 앉아보고, 해군이 다녔을 가파른 계단도 올라가보았다. 해군의 고마움을 새삼 느끼게 되었다.유수빈(동자초 4)

서울로7017

찻길에서 사람 길로 변한 ‘서울로 7017'

차가 다니는 도로를 사람이 다니는 길로 만든 서울로 7017. 고가도로에 꽃과 나무가 심어져 있어서 사계절 풍경이 기대됐다. 도로 위의 도로에서 바라보는 서울 풍경이 신기했다. 그렇게 걷다 보니 남대문시장에 도착해서 쇼핑도 하고 맛있는 음식도 먹었다.이승은(원효초 5)

새활용

새활용2

재활용을 넘어 새활용으로

서울새활용플라자에는 플라스틱, 유리병, 폐타이어 등을 활용해서 만든 생활용품이 전시되어 있다. 우유 각으로 만든 지갑, 자동차 가죽으로 만든 가방과 옷도 신기했다. 무심코 버린 물건이 흙으로 돌아가기까지 500년이 넘게 걸린다고 한다. 물건을 버리기 전에 한 번 더 고민해봐야겠다.조사랑(염리초 6)

선생님 이야기

컬벤져스의 위력

새 학기에 교실을 꾸미다가 한 아이가 “선생님, 더 할 일이 없을까요?”라고 해서 교실을 깨끗하게 해보자고 했습니다. 그러자 아이는 물티슈로 교실 바닥을 닦기 시작했습니다. “도와줄 사람?”이라고 하자 한 명만 더 나왔을 뿐 다른 아이들을 귀찮은 눈치였습니다.
그때 갑자기 컬링이 생각나서 “얘들아, 컬링이라고 생각하고 닦아 보자!”했습니다. 그러자 갑자기 아이들이 “영미!”를 외치며 바닥을 닦기 시작했습니다. 어느새 우리 반 컬링 선수는 열 명으로 늘어났고, 교실은 “영미!”, “헐!” 소리로 가득 찼습니다. 덕분에 교실은 금방 깨끗해졌습니다. “역시 컬벤져스! 정말 고마워요!”우윤정(신미림초 교사)

선생님이 경험한 생생한 교실 이야기를 kidnews@seoul.go.kr로 보내주세요. 원고가 채택되면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PDF 다운로드

문서 정보

[우리 이야기] 서울에 잘 생긴 명소를 소개합니다!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3337625 등록일 2018-04-06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친구서울 제공부서 시민소통담당관
작성자(책임자) 이지현 생산일 2018-04-05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