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 속 '북서울 미술관' 지금 가봐야 할 전시 3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서울의 대표적인 문화예술공간으로 자리잡아 온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본관이 11월 7일부터 11월 26일까지 로비 환경 정비공사로 인해 휴관할 예정이다. 이 기간에 서울시립미술관을 찾을 계획이었다면,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을 추천한다. 

많은 사람들이 서울시립미술관이라고 하면 대부분은 시청역에 위치한 서소문본관을 떠올린다. 하지만 서울시립미술관은 서소문본관뿐만 아니라 하계역과 중계역 사이에 위치한 북서울미술관, 사당역에 위치한 남서울미술관도 있다. 그 중에서도 남서울미술관보다 규모가 큰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을 소개한다.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전경 ⓒ조성진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전경 ⓒ조성진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은 하계역 1번 출구에서 가장 가깝다. 서소문 본관에 비해 비교적 찾는 사람이 적기 때문에 조용하고 한산한 분위기에서 전시를 관람하고 싶다면 꼭 찾아가야 할 미술관이다. 북서울미술관은 공원 안에 위치해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공원의 산책로와 미술관 출입구를 연결해 공원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공간이다.  

북서울미술관은 매주 월요일에는 휴관하며, 평일은 오전 10시~오후 8시까지 열려있다. 주말은 하절기(3월-10월) 오전 10시~오후 7시, 동절기(11월-2월) 오전 10시~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관람료는 무료이다. 

현재 북서울미술관에서는 총 3가지 전시가 진행 중이다. 2019 서울사진축제 <오픈 유어 스토리지: 역사, 순환, 담론>이 2019년 11월 10일까지, <사각 생각 삼각>이 2020년 3월 10일까지, <유휴공간 프로젝트>가 2019년 12월 31일까지 진행된다. 간단하게 각각의 전시를 소개한다.

2019 서울사진축제 <오픈 유어 스토리지: 역사, 순환, 담론> ⓒ조성진
2019 서울사진축제 <오픈 유어 스토리지: 역사, 순환, 담론> ⓒ조성진

서울사진축제는 올해 10번째를 맞을만큼 꽤나 오랫동안 지속되어 온 전시이다. 올해는 역사, 순환, 담론이라는 세 가지 주제로 구성되었다. 해당 전시는 1950년대의 한국에서부터 현대까지의 사진들을 아우른다. 또한 사진에 대한 여러 담론까지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사진에 대해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흥미롭게 볼 수 있는 전시다.

김신욱(Shinwook Kim) 작가의 사진들 ⓒ조성진
김신욱(Shinwook Kim) 작가의 사진들 ⓒ조성진

김도균(KDK) 작가의 <스틸 라이프 still life>의 일부 ⓒ조성진
김도균(KDK) 작가의 <스틸 라이프 still life>의 일부 ⓒ조성진

어린이를 위한 전시인 <사각 생각 삼각>은 전통에 대해 생각해 보고 스스로 서서 바라보는 것을 통해 나만의 이야기를 구성해보는 전시이다. 어린이가 아니더라도 관람할 수 있다. 설치된 구성물 위를 걷고, 바라보면서 색다른 경험을 관람객에게 선사한다. 어린이들에게는 놀면서 예술을 감상할 수 있는 전시이면서 어른들에게는 사색하는 기회가 될 수 있는 전시이다.

강서경 작가의 <사각 생각 삼각> 전시 ⓒ조성진
강서경 작가의 <사각 생각 삼각> 전시 ⓒ조성진

<사각 생각 삼각> 전시의 일부 ⓒ조성진
<사각 생각 삼각> 전시의 일부 ⓒ조성진

<유휴공간 프로젝트>는 말그대로 미술관의 유휴공간을 활용한 프로젝트이다. <사각 생각 삼각> 전시를 관람하고 나오게 되면 자연스럽게 만날 수 있다. 미술관의 한쪽 벽면에 그려진 <유휴공간 프로젝트>는 관람자들에게 어렵지 않고 친숙하게 다가온다. 자칫하면 놓치고 지나갈 수 있는데 꼭 관람하기를 추천하는 전시이다.

간단히 소개한 위의 전시들 중에서도 2019 서울사진축제 <오픈 유어 스토리지: 역사, 순환, 담론> 전시가 가장 구성이 알차고 전시작품도 많아 관람시간이 꽤 소요된다. 개인적으로 관람을 마치기까지 약 1시간 정도 걸렸다. 이 전시가 북서울미술관의 메인 전시회이고 나머지 두 전시는 가볍게 잠깐 볼 수 있는 정도의 전시이므로 미술관을 모두 관람하는데 그리 큰 시간이 걸리지 않는다.

문서 정보

공원 속 '북서울 미술관' 지금 가봐야 할 전시 3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8551446 등록일 2019-11-07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대학생기자 조성진 생산일 2019-11-06
라이선스 CC BY-NC-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