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에게 배워요” 서울교통공사 무료 펜싱교실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서울교통공사에선 매 방학마다 서울교통공사 펜싱선수단과 함께하는 무료 펜싱교실을 운영한다

서울교통공사에선 매 방학마다 서울교통공사 펜싱선수단과 함께하는 무료 펜싱교실을 운영한다

겨울방학을 색다르게 보낼 수 있는 팁 하나! 평소 접하기 어려운 펜싱을 체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있어 소개한다.

서울교통공사에서는 매학기 방학마다 서울교통공사 펜싱선수단과 함께 하는 ‘펜싱교실’을 운영해 인기를 끌고 있다.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원우영 선수를 비롯해 전·현직 국가대표 선수 5명에게 펜싱을 무료로 배울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

펜싱교실은 서울교통공사 펜싱훈련장에서 실시된다. 펜싱훈련장은 지하철 2호선 뚝섬역 2층(3·4번 출구 안쪽)에 자리하고 있는데, 지하철 역사 안에 이렇게 국가대표 펜싱 선수들이 뛰는 훈련장이 있다는 점도 신기했다.

뚝섬역 대합실에 위치한 서울교통공사 펜싱훈련장 입구

뚝섬역 대합실에 위치한 서울교통공사 펜싱훈련장 입구

지난 방학 때 아이가 직접 펜싱교실에 참여해 보았다. 우선, 코치에게 펜싱에 대한 역사와 종류 등에 대해 배울 수 있었다. 펜싱은 ‘플뢰레’, ‘어페’, ‘사브르’ 세 종류로, 각각 다른 검과 규칙으로 시합이 진행된다고 한다.

펜싱의 역사와 종류에 대해 배우는 이론수업 시간

펜싱의 역사와 종류에 대해 배우는 이론수업 시간

사실 강의만으로는 어려운 펜싱경기의 규칙을 다 이해하기 어렵지만, 이어 진행된 선수들의 시범 경기를 보면서 다시 한번 펜싱에 대해 자세히 이해할 수 있었다. 선수들의 멋지고, 빠른 시범 경기를 통해 펜싱의 매력에 깊이 빠져드는 시간이기도 했다.

펜싱 시범 경기를 보여주는 서울교통공사 펜싱선수

펜싱 시범 경기를 보여주는 서울교통공사 펜싱선수

이제, 본격적으로 펜싱에 대해 배울 차례이다. 기본자세와 검을 잡는 방법, 스텝 방법 등을 익혀 보았다. 강사가 참가자 한 명 한 명의 자세와 동작을 교정해 주어 어렵지 않게 배울 수 있었다.

펜싱의 기본기를 배우고 있는 아이들

펜싱의 기본기를 배우고 있는 아이들

이렇게 기본 동작과 자세를 배운 후에는 실제 센서가 부착된 펜싱복을 입고 시합을 해보았다. 실제 경기 못지 않은 재미와 긴장감을 느낄 수 있었다.

이렇게 2시간 동안의 체험을 마치고, 선수들과 함께 기념사진도 찍으며 잊지 못할 추억을 남겼다.

펜싱 장비를 갖추고 실제 펜싱 시합도 해본다

펜싱 장비를 갖추고 실제 펜싱 시합도 해본다

서울교통공사의 ‘펜싱교실’은 안전을 고려해 만7세~만60세이면 신청이 가능하고, 신청자 중 추첨에 의해 참가자를 선정한다. 참가신청은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 시민참여 코너 안 ‘펜싱교실’ 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이번 겨울방학은 1월 24일부터 26일, 28일부터 30일까지 6일간, 오전반과 오후반으로 나눠 운영한다. 각 반별로 40명 정원으로, 참가비는 무료이다. 신청은 오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한다.

■ 서울교통공사 펜싱교실
○운영기간 : 1월 24일(목)~26일(토), 28일(월)~30일(수) ※26일은 중고생 이상 성인반으로 운영
○운영시간 : 오전 10시~12시, 오후 3시~5시
○운영장소 : 2호선 뚝섬역 대합실 펜싱훈련장
○신청기간 : 1월 7일(월)~16일(수)
○접수방법 :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 → 시민참여 → 펜싱교실  ※추첨선발
○당첨자발표 : 1월 21일(월) 오후 3시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 발표 예정
○문의 : 서울교통공사 총무처(02-6311-9104)

문서 정보

“국가대표에게 배워요” 서울교통공사 무료 펜싱교실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5308764 등록일 2019-01-04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시민기자 박찬홍 생산일 2019-01-03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