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지 특산물 득템하는 법 ‘농부의 시장’

문서 공유 및 인쇄

  •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트위터에 공유하기
  • 스크랩을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스크립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스크랩
  •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문서 본문

어린이대공원 후문에 열린 농부의 시장 부스마다 신선한 농산물이 가득하다.

어린이대공원 후문에 열린 농부의 시장 부스마다 신선한 농산물이 가득하다.

도시에서 신선하고 우수한 농산물을 만나는 것은 사실 쉬운 일은 아니다. 가계 비중이 큰 식비를 조금이라도 절약하려고 하면 더욱 그렇다.

이런 도시 소비자들에게 반가운 ‘2018 농부의 시장'이 있다. 생산자와 소비자가 직접 만나는 직거래 장터로 지역 및 도시농업인에게는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싸고 품질 좋은 산지 생산품을 공급하니, 이런 직거래 장터는 그냥 지나치면 손해이다.

일단 좋은 가격으로 우수한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커다란 장점이 있다. 그리고, 재미있는 프로그램들은 덤이다.

농부의 시장에선 값싸고 품질 좋은 농수특산물을 구입할 수 있다.

농부의 시장에선 값싸고 품질 좋은 농수특산물을 구입할 수 있다.

‘2018 농부의 시장’은 상반기(4~6월), 하반기(9~10월)동안 덕수궁 돌담길, 능동 어린이대공원, 광화문 광장과 서울로7017 만리동 광장, 남산한옥마을에서 운영한다.

그 중 벚꽃비 내리는 능동 어린이대공원의 농부의 시장을 직접 다녀와 봤다. 능동 어린이대공원 후문에는 지역의 농수특산물과 문화행사 참여 프로그램으로 시끌시끌하다. 역시 장은 소란스러운 게 좋다.

지역의 특산물과 함께 그린벨트에서 태어나 상수원 보호구역에서 자라난 건강한 표고버섯의 판매부스가 특이하고 신선하다. 강원도 정선에서 올라온 황기와 곤드레 취나물은 커다란 봉지 당 1만에 판매하고 있어 가장 많이 팔리는 농산물 중 하나이다.

말린 사과칩과 사과즙, 시식을 해보고 구입할 수 있어 더 좋았다.

말린 사과칩과 사과즙, 시식을 해보고 구입할 수 있어 더 좋았다.

전남 장성군에서 올라온 농산물 행복꾸러미의 말린 사과칩과 사과즙, 우엉칩 등은 소비자와 생산자의 직거래 안심통로인 상품이다. 이런 신선하고 믿을 수 있는 농수산물을 만날 수 있는 곳이 바로 ‘2018 농부의 시장’이다.

쭉 늘어선 부스를 지날 때마다 부담 없이 준비된 시식과 시음으로 입과 눈이 즐거웠다. 물론 맛을 본 후에는 손에 한 봉지 한 봉지 장거리가 늘어가는 것은 또 다른 즐거움이다.

인기 높았던 임실 치즈 부스

인기 높았던 임실 치즈 부스

오늘의 체험 프로그램으로는 ‘나만의 에코백 만들기’가 준비되었다. 예쁜 자수를 한 땀 한 땀 놓아 이 세상에 하나뿐인 에코백을 얻을 수 있다.

구매한 물품을 보여주기만 하면 즉석에서 뽑기 기회를 얻을 수 있는 재미있는 이벤트도 있다. 아쉽게 기자는 ‘꽝’이 나왔지만 운이 좋으면 재미난 장남감을 얻어갈 수도 있다.

다음주 4월 18일 수요일과 19일 목요일에는 이 자리에서 ‘과일청 만들기’가 진행된다고 하니 다시 한번 발걸음을 해볼까 한다.

‘나만의 에코백 만들기’ 프로그램에 참여해서 만든 에코백

‘나만의 에코백 만들기’ 프로그램에 참여해서 만든 에코백

도·농간 상생 발전 및 도시농업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서울시가 준비한 ‘2018 농부의 시장’에 더 많은 시민이 참여해 신선한 농산물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치지 말길 바란다.

문의 : 농부의 시장 블로그

문서 정보

산지 특산물 득템하는 법 ‘농부의 시장’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3400232 등록일 2018-04-14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시민기자 전은미 생산일 2018-04-13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