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친구서울]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문서 공유 및 인쇄

  •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트위터에 공유하기
  • 스크랩을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스크립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스크랩
  •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문서 본문

숭인 2동 주민센터

숭인 2동 주민센터

주민등록등·초본을 발급받을 때, 이사하고 신고할 때 찾던 동주민센터. 이제 주민이 찾아오길 기다리지 않고 직접 찾아가 건강, 복지 상담을 해줍니다. 동주민센터 내에 카페, 도서관, 영화관 등을 마련해 주민들의 사랑방 역할도 하고 있습니다. 찾아가는 동주민센터(human.welfare.seoul.kr)에 대해 <내 친구 서울> 어린이 기자들이 알아보았습니다.

대방동주민센터… 주민 위한 취미 강좌

-김서진(신길초 6)-영등포구 대방동주민센터는 노량진 근린공원과 인접해 있어 숲 속에 있는 것처럼 초록으로 가득하다. 나는 엄마와 함께 가족관계증명서, 주민등록증 등의 서류를 발급 받으러 간 적이 있다. 우리 집은 동주민센터에서 동작 주말농장을 신청해 2년 동안 싱싱한 채소와 과일을 키워서 먹었다. 이렇게 행정적 업무 외에 주민을 위한 취미·여가 강좌도 많다. ‘우리 동네 역사 탐방’ 프로그램에 참여한 적도 있고, 할머니는 한국무용 수업에 참여하면서 다리가 덜 아프다고 하셨다.

서강동주민센터… 다양한 강의 들어요

-윤이한(서강초 4)-마포구 서강동주민센터는 지하철 6호선 광흥창역 사거리에 있다. 사람이 많이 다니는 길가에 있는데다 외관이 유리로 되어 있어서 찾기 쉽다. 이곳에 찾아가 무엇을 하는 곳인지 살펴보았다. 1층에는 향토 예비군 서강동대가 있고 무인 민원 발급 창구, 도서 반납함이 있다. 도서관 운영 시간 외에 책을 반납하려는 사람은 투입구에 책을 넣기만 하면 되니까 아주 편리하다. 얼마 전 나의 휴대전화를 개통할 때 엄마와 함께 무인 민원 발급 창구에서 증명서를 발급받은 적도 있다. 2층으로 올라가면 다양한 주제의 교육이 이루어지는 강의실을 비롯해 다목적실, 자원봉사 캠프가 있다. 3층은 보건소, 4층과 5층에는 내가 좋아하는 도서관이 있다. 어린이집에 다닐 때부터 봐왔기 때문에 도서관은 아주 익숙하다. 앞으로는 이곳에서 다양한 주제의 수업도 들어보고 싶다.

청룡동주민센터… 어려운 가정 찾아가 도움 줘

-이승연(구암초 5)-찾아가는 동주민센터는 도움이 필요한 곳을 직접 찾아가는 사업이다. 특히 내가 사는 관악구는 서울시의 발로 뛰는 복지 서비스 ‘찾아가는 동주민센터’의 우수 사례로 선정되었다. 처음부터 복지기관, 동주민센터, 복지부서, 보건소가 함께 협의체를 만들었고, 통반장, 주민 등 약 1,000여 명이 참여해 의견을 나누었다. 그래서인지 동주민센터는 남을 돕겠다는 봉사정신과 열의로 가득하다. 실제로 청룡동주민센터에서 위기 가정을 찾아 도움을 준 사례를 소개한다. 이 가정은 92세의 뇌경색 어머니와 64세 아들이 살고 있었는데 적은 수입과 빚으로 형편이 어려웠다. 추운 겨울에 보일러도 들어오지 않고 곰팡이가 피어 악취 나는 집으로 복지 플래너가 찾아가 집도 깨끗하게 정리해주고, 기초수급자 신청도 해주었다. 찾아가는 동주민센터의 활동으로 따뜻한 동네가 되어가고 있다

홍제3동주민센터… 홍삼 카페 놀러오세요

-이재원(홍은초 4)-종로구 홍제3동주민센터에는 ‘홍삼카페’가 있다. 평범하던 동주민센터가 책도 읽고 영화도 보고 이웃도 만나는 곳이 됐다. 홍제3동은 문화예술인이 많이 살았다고 해 ‘문화촌’이라고도 한다. 아파트가 많지 않아 서울의 옛 모습을 간직한 곳이라 드라마 촬영도 많이 한다. 우리 동네를 찾는 사람들이 ‘홍삼카페’에서 추억을 만들면 좋겠다.

시흥2동주민센터… 다양한 어린이 프로그램 마련

-허준(금동초 3)-금천구 시흥2동주민센터는 모두 함께 활용하는 곳이다. 이곳에 가면 어른과 어린이, 학생이 책을 읽고 운동도 하고 수업도 듣는다. 동주민센터가 새 건물로 이사하면서 활동실이 많이 생겼고 프로그램도 다양해졌다. 그래서 더 많은 사람들이 이곳에 자주 들른다. 동주민센터 내 도서관이 있어 두 곳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특히 음악, 독서, 미술, 보드게임 등 어린이 프로그램이 다양하다. 무엇보다 수업 내용이 쉽고, 아이들이 잘 이해할 수 있어서 좋다. 나는 이곳에서 바이올린을 배우기 시작했고, 연중행사로 작가와의 만남도 마련해 주어 좋은 이야기도 들을 수 있었다.

출처:내친구서울

내친구서울<내친구서울>은 서울시내 초등학교 3~6학년 어린이 및 교사에게 배부되는 어린이신문입니다. 초등학생 어린이들이 직접 취재한 서울의 역사·문화 정보, 서울에서 즐길 수 있는 어린이 체험프로그램, 학습 정보 등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문서 정보

[내친구서울]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0374658 등록일 2017-06-10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내친구서울 생산일 2017-06-09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