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서울시민이 뽑은 가장 잘 생긴 서울은?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정보

[카드뉴스] 서울시민이 뽑은 가장 잘 생긴 서울은? - 문서정보
담당자 송정아 등록일
담당부서 정보공개정책과 전화번호 2133-5672
라이선스 CC BY 공공저작물 이용허락사항-OPEN 공공누리_출처표시 후 사용가능

문서 설명

서울시민이 뽑은 가장 잘 생긴 서울은?

서울시는 9월 27일부터 10월 23일까지 진행된 잘 생겼다!서울20 캠페인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이번 캠페인은 기존의 일방적인 홍보방식을 벗어나, 새로운 스타일의 홍보영상과 시민이 직접 프로듀서가 되어 투표하는 콘셉트로

적극적인 시정참여를 유도하여 총 투표자수가 약 6만 명에 이르는 큰 호응을 이끌어냈습니다.

잘생겼다 서울20! 홍보영상은 영화 예고편의 형태로 제작되어, 온라인 조회수 약160만회를 기록하였고 (유튜브 약96만, 페이스북 약64만)

연인, 데이트 등의 소재를 활용하여 젊은층의 관심을 유도하고 자발적인 SNS 공유 및 확산이 이루어진 것이 캠페인의 성공요인으로

18~34세 젊은층의 참여율이 54%에 이르며, 그간 시정에 무관심했던 젊은층의 참여를 성공적으로 이끌어냈다는 평 입니다.

시민이 뽑은 잘생겼다! 서울20의 최종 1위는 올 여름 60년 만에 서울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덕수궁 돌담길(10,843표)이 차지했고,

2위는 출입통제되던 1급 보안시설에서 최근 친환경 도시재생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한문화비축기지(9,182표),

3위는 전자산업의 중심지에서 창의제조산업의 메카로 재도약하는 다시 세운(9,133표),

4위는 올해 5월 시민 보행길로 재탄생한 서울로7017(6,444표) 이 차지했습니다.

한편, 디지털캠페인과 연계하여 잘 생겼다!서울20을 주제로 9월7일부터 9월25일까지 진행했던 내 손안에 서울 사진 공모전은

19일간 217명 시민이 참여, 총 894점 작품을 접수한 가운데 전문가의 심사를 통해 최종 22점의 수상작을 가렸으며

최우수상에는 문화비축기지 T6에서 바라본 하늘을 촬영한 하늘바라기(오권열)가 선정됐습니다.

수상작 전시는 문화비축기지 T6 2층과 시민청 지하1층에서 진행됩니다.10월 29일 ~ 11월 19일 : 문화비축기지 T6 2층, 11월 22일 ~ 12월 7일 : 시민청 지하1층

앞으로도 시민과 소통하며 친근하고 재미있게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홍보기법들을 활용하여 효과적인 시정 홍보를 펼쳐나가겠습니다.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