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남대문시장’ 세계적 관광명소로 조성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남대문시장ⓒ뉴시스

600년 전통의 국내 최대 전통시장인 남대문시장이 세계 각국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글로벌 명품시장으로 탈바꿈합니다.

서울시와 중소기업청, 서울중구청, 남대문시장상인회, ㈜신세계는 24일 오후 2시, 메사빌딩에서 ‘남대문 글로벌명품시장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합니다.

시는 남대문시장이 급변하는 유통환경과 시설노후화로 급격한 침체 국면에 접어들고 있어, 민-관-상인의 유기적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활성화 방안이 필요했다고 판단했습니다.

먼저 서울시와 서울중구청은 ▲3년간 최대 25억 원의 사업비 지원 ▲전통시장상인회 및 지역 주민, 지역 향토학자 등으로 구성된 ‘특성화위원회’ 운영 ▲현재 추진 중인 문화예술 및 디자인사업과 외국인 관광객정책을 남대문시장 육성사업과 연계, 지원할 방침입니다.

‘중소기업청’은 ▲3년간 최대 25억 원의 사업비 지원 ▲외국인대상 관광상품 개발 및 쇼핑편의 제공 등 정부기관 및 공공기관 협력사업 발굴 ▲글로벌 명품시장 홍보영상물 제작 등을 통한 공동홍보를 진행합니다.

‘남대문시장 상인회’는 문화, 명물, 명인 등 글로벌화가 가능한 콘텐츠를 발굴하고 외국인 쇼핑 편의제공, 사업가치 공유 등 사업추진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예정입니다. 또, ㈜ 신세계는 사업비 15억 원 출연 및 사업추진에 필요한 인력과 기획, 홍보, 유통, 마케팅역량 등을 최대한 활용해 여러 남대문 사업 추진을 돕습니다.

서울시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서울역-남대문시장-남산-명동에 이르는 관광루트를 조성해 남대문 시장을 활성화하고, 현재 용역 중인 ‘남대문시장 일대 종합발전계획’을 이번 사업과 긴밀하게 연계하여, 남대문시장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인 비전을 제시한다는 계획입니다.

문서 정보

서울시, ‘남대문시장’ 세계적 관광명소로 조성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22722055 등록일 2015-06-25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내 손안에 서울 생산일 2015-06-24
라이선스 CC BY-NC-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