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키우기 좋은 서울] 아파트 관리동이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문서 공유 및 인쇄

  •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트위터에 공유하기
  • 스크랩을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스크립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스크랩
  •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문서 본문

아이콘

국공립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내고 싶어하는 부모들에게 희소식이 있다.

부족한 국공립어린이집을 확충하기 위해
서울시가 아파트 관리동에 있는 민간 어린이집의 국공립 어린이집 전환을 지원한다.
올해 관리동을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전환한
은평구 응암동 ‘백련산힐2차 어린이집’을 찾아갔다.

“아이들을 믿고 맡길 수 있어서 좋아요.”

“영양이 풍부한 식사가 최고죠”

“퇴근 시간이 늦어도 안심할 수 있어요.”

“제일 좋은 점요?유치원 차량을 기다리지 않아도 되는 거요.”

‘백련산힐2차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내는 엄마들에게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이 생겨서 좋은 점이 무엇인지 물었더니 쏟아진 장점이다. 백련산힐스테이트2차 아파트 단지 안에 국공립 어린이집이 생기면서 주민 간 커뮤니티도 활발해졌다고 한다. 원생 70%가 단지 내 아파트에 살기 때문에 운영위원회에 참여하는 학부모는 대부분 아파트 입주민이다. 그러다 보니 수시로 이야기를 나누며 주민 간 교류가 많아졌다. “민간 어린이집을 보낼 때만 해도 운영위원회가 있는지 몰랐어요. 그런데 국공립 어린이집은 운영위원회가 활발해요. 저희가 의견을 모아 건의하면 반영이 잘되니까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게 되는 것 같아요.” 3세 반에 아이를 보내고 있는 김경원 씨는 학부모가 적극 참여하면서 어린이집 운영이 매우 투명해진 것 같다고 평가했다.

“민간에서 어린이집을 운영하면 시설 투자나 인건비 등 경영 문제로 고민이 깊어요. 그런데 국공립 어린이집 원장을 맡으니 운영에 대한 고민이 줄어 아이들 교육과 건강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교사들 역시 호봉제로 처우가 좋아지니까 일에 더 집중하고 있고요.” 백련산힐2차 어린이집의 전은주 원장은 서울시 지원이 있어서 여러모로 교육에 집중할 수 있는 점이 가장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식사·교육·안전 등 학부모 만족도 최고

백련산힐스테이트2차 아파트 입주자 대표회의에서 관리동에 국공립 어린이집이 들어오게 하는 것이 어떠냐는 논의는 꽤 오랫동안 진행되어왔다. 2011년 입주할 때 이미 보육 시설이 갖춰져 있었기에 어떤 어린이집을 들여놓을 것인지가 고민이었다. 주민들은 아파트의 수익성보다 교육의 질을 높이자는 데 의견이 모이면서 서울시의 국공립 어린이집 지원 사업에 참여하기로 했다. 그 결과 10년 무상 임대를 조건으로 서울시의 지원을 받아 백련산힐2차 어린이집이 탄생한 것이다. “작년 12월에 입소 신청을 받았는데요, 오전 10시부터 신청자가 몰려 한때 입소대기 서버가 다운되기까지 했어요. 그만큼 국공립 어린이집을 보내고 싶어하는 사람이 많다는 의미죠. 앞으로 국공립 어린이집이 더 늘어나 많은 학부모가 마음놓고 아이를 어린이집에 보낼 수 있으면 좋겠어요.” 백련산힐2차 어린이집의 학부모와 아이들이 누리고 있는 만족감이 서울시 전체로 퍼져나가길 기대해본다.

“더 많은 국공립 어린이집을 부탁해요!” - 엄마 김경원

“국가가 책임지는 보육을 하는 곳이라는 생각에 국공립 어린이집을 선호 했어요. 최근 들어 차량 사고가 많이 발생해 차를 태우는 것도 싫고, 영어 유치원처럼 공부에만 치중하는 것도 싫었거든요. 그런데 마침 단지 안에 국공립 어린이집이 들어온다고 하니 너무 기뻤죠. 급식과 선생님의 수준이 높은 것은 정말 만족스러운 부분이에요. 또 놀이터에서 놀던 아이와 같은 어린이집을 다니고, 어린이집 놀이터와 집 놀이터가 같으니 아이도 심리적으로 안정되는 것 같아요. ”

서울사랑

우리집 5분 거리에 국공립 어린이집이 생긴다?

서울시는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을 위해 공동주택 단지 내 관리동 어린이집을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전환·설치할 때 어린이집과 주민 공동 시설 개조 비용을 지원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입주자 대표회의, 관리동 어린이집 원장, 구청이 협의해 운영자를 선정한 후 자치구에 전환 신청을 하면 된다.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전환한 후 선정된 원장은 5년 뒤 재위탁 심사를 통과할 경우 10년 동안 어린이집을 운영하게 된다. 관리동 어린이집을 서울시에 무상 임대하는 아파트는 공동시설 개선 비용으로 최대 1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어린이집정보공개포털 info.childcare.go.kr

어린이집 시설, 인원 대비 교사 수, 보육 과정, 위생 상태, 평가 인증, 위반 사항 등 각 어린이집의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다.

이선민사진홍하얀

문서 정보

[아이 키우기 좋은 서울] 아파트 관리동이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1249824 등록일 2017-11-07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서울사랑 제공부서 시민소통담당관
작성자(책임자) 한해아 생산일 2017-09-01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