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농일

설명: 해방이 되면서부터 일손이 부족한 농촌의 모내기를 지원하기 위해 시작된 권농일은 1959년까지는 6월 15일에 기념식을 가졌다. 그 이후 모내기 시기가 차츰 빨라짐에 따라 1960년부터 1972년까지는 6월 10일로 닷새 앞당겼다. 그 뒤 모내기 일손을 더 쉽게 지원하기 위해 1973년부터는 기념식을 폐지하고 6월 첫째 주 토요일로 기념일을 바꾸었다. 11년 후인 1984년부터는 또다시 5월 넷째 주 화요일로 날짜를 앞당겼으나, 현재는 거의 유명무실하게 흔적만 전해질 뿐이다. 서울시 차원에서도 1960~70년대에 여러 서울시장들이 솔선수범해서 시 공무원과 함께 모내기 등 농가일손돕기를 진행하였다. * 한국민속대백과(http://folkency.nfm.go.kr) * 한국민족대백과(http://encykorea.aks.ac.kr)

문서 공유 및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