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네이버, 부동산 매물·시세 정보 공유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아파트 ⓒ뉴시스

아파트

서울시가 민간 대형포털 네이버(Naver)와 손잡고 네이버가 제공하는 부동산 매물, 시세 정보를 9일부터 '서울부동산정보광장' (land.seoul.go.kr)에서 서비스합니다.

시는 작년 9월 다음(Daum), 부동산114에 이어 이번에 네이버가 보유한 부동산 정보까지 서비스함으로써 서울시 부동산 정보의 모든 것을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서울시는 네이버와 지난 5월 <공공기관과 민간기업간 상호 부동산거래정보 공유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5월 30일 각 기관이 보유한 부동산 정보를 실시간으로 연동·공유하는 시스템을 구축했습니다.

업무협약에 따라 서울시는 부동산 거래신고에 의한 실거래가 및 건축물 정보를 네이버에 주고, 네이버는 매물·시세 정보를 서울시에 제공하게 됩니다.

“실거래가 정보”
“건축물 정보”
공유
“매물/시세 정보”
모든 부동산정보
'서울부동산정보광장' 에서
실시간 제공
(서울시)   (NAVER, Daum, 부동산114)  

시는 부동산 거래에 대한 모든 자료를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서 제공함으로써 소비자들이 각 민간 포털에서 제공하는 가격정보를 비교해 왜곡된 가격정보로 인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아울러, 분양권에 프리미엄(웃돈)이 얼마나 붙었는지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금융결제원(APT2you)이 제공하는 분양가격도 함께 제공해 낚시매물, 허위매물, 떴다방 등으로 인한 피해의 예방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시는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을 통해 2006년 1월 1일부터 시행된 부동산거래 신고와 2011년부터 시행된 전·월세 관련 모든 자료를 공개하고 있으며, 올해 4월부터는 전국 최초로 분양권·입주권 가격과 거래현황 정보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5월 말 현재 공개한 실거래가 정보는 총 305만 4천 건으로, 이 중 매매에 의한 실거래가격 정보가 124만 1천 건, 전·월세 가격정보가 171만 3천 건입니다.

부동산 매매 정보뿐만 아니라 오는 9일부터는 자치구별로 시에서 시행하는 지하철건설공사, 도로공사 등에 대한 ▲위치 ▲공사참여자 ▲진행사항 ▲준공예정일 등 각종 공사에 대한 사업추진 현황을 공개합니다.

또, 시내 2,000여 개 아파트단지에 대한 ▲공용관리비 ▲세대사용비 ▲장기수선충당금 등 관리비 현황을 '공동주택통합정보마당'과 연계해 부동산정보광장에서도 공개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지금 살고 있는 아파트뿐만 아니라 이사 갈 아파트의 관리비 등도 미리 검색해볼 수 있습니다.

문의 : 토지관리과 02-2133-4666

문서 정보

서울시-네이버, 부동산 매물·시세 정보 공유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22550624 등록일 2015-06-09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내 손안에 서울 생산일 2015-06-08
라이선스 CC BY-NC-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