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서 즐기는 90초 영화제...투표하고 경품 받자!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제9회 서울교통공사 국제지하철영화제

제9회 서울교통공사 국제지하철영화제

아시아 최초, 서울과 스페인 바르셀로나 지하철을 잇는 국제적 규모의 초단편 영화제! 제9회 서울교통공사 국제 지하철영화제가 8월 24일 개막하고 본선작이 9월 14일까지 서울 지하철 1~8호선에서 상영된다.

서울교통공사 국제 지하철영화제는 서울교통공사와 사단법인 서울국제초단편영상제가 공동 주최하며, 서울교통공사와 스페인 바르셀로나 TMB사의 지하철에서 동시 상영된다. 영화제 출품작은 모두 90초를 넘지 않는 초단편영화들이다.

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13편의 작품 수가 증가된 총 41개국 1,067편이 출품됐다. 이는 국제 지하철영화제 사상 역대 최다 편수를 갱신하는 수치로 국제 지하철영화제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는 결과다.

영화 전문가 6인의 심사를 거쳐 출품작 중 11개국의 26개 작품이 본선작으로 선정되었다.

국제 부문에는 출생부터 결혼, 노년을 맞기까지의 한 사람의 일생을 손으로 표현한 <두손(프랑스)> 등 총 20편이, 국내 부문에는 고양이의 깜찍한 사생활을 그린 <한묘름 밤의 꿈> 등 총 6편이 선정되었다.

지난해 첫 선을 보인 ‘지하철 안전 및 에티켓’ 부문 수상작도 발표됐다. 특별상은 ‘안전한 에스컬레이터 이용법’을 주제로 재치 있는 작품을 만들어낸 이우림 감독의 <지각쟁이>가, 우수상으로는 휴대전화를 의인화하여 ‘역사 내 올바른 휴대전화 사용법’을 인상 깊게 풀어낸 송윤희 감독의 <지하철 법정>이 선정되었다.

본선작은 서울 지하철 1~8호선 전동차와 승강장의 행선 안내게시기와 영화제 공식 온라인 상영관, CGV 영등포 등에서 만날 수 있다. 특히 국내외 경쟁 부문 수상작은 스페인 바르셀로나 지하철·버스·트램 등에서 동시 상영된다.

영화 전문가들이 선정한 26개 본선작 중 경쟁 부문 수상작 4편은 관객이 심사위원이 되어 선정한다(국제 1,2,3 등상과 국내 특별상). 관객들은 영화제가 개막하는 24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본선작 26편 중 최종 수상작을 선정하는 투표에 참여할 수 있으며 관객 득표수에 따라 순위가 결정된다.

영화제 공식 온라인 상영관에서 온라인 투표에 참여한 관객에 한해 추첨을 통해 영화 예매권 등 경품도 제공한다. 경품 당첨자는 9월 21일 영화제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9월 14일에는 CGV 영등포에서 폐막식과 시상식이 개최된다. 이날 행사에는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 바르셀로나 TMB사 마케팅 CEO, 영화제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은 “시민이 매일 이용하는 일상적 공간인 지하철이 문화 예술적 경험이 이루어지는 예술적 공간으로 탈바꿈 할 수 있도록 지하철영화제가 앞장설 것이다”며 “올해도 많은 시민들이 수준 높은 초단편 영화를 열차에서 감상하는 즐거움을 만끽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본선진출작 목록

구분 연번 국적 감독명 작품명
국내경쟁 부문
1
한국
허재원
조식
2
곽기혁
호랑이형님과 나무꾼
3
이상민
짧은 사이에
4
이태우
한묘름 밤의 꿈
5
한재빈
이웃사촌
6
이승학
1분간의 스페인 여행
국제경쟁 부문
1
스위스
Georges Schwizgebel
산 로마노의 전투
2
프랑스
Michael Barocas
두손
3
네덜란드
Jamille van Wijngaarden
대이변
4
스페인
Marc Riba Anna Solanas
바퀴벌레들
5
프랑스
Pierre Dugowson
교훈
6
프랑스
Jimmy Boutry
Thibaud Chaufourier
약속
7
프랑스
Julia Boutteville
나는 새다
8
네덜란드
Patrick Schoenmaker
인디애나 존스의 모험
9
프랑스
Farid Ismail
순간
10
독일
Michaela Gote
올빼미
11
이란
Ali Zare Ghanatnowi
본질
12
프랑스
Yassin(Antoine)Bouhaik
고독
13
중국
? 葉
돈나무
14
한국
신보경
앞이 보이지 않는 화가
15
칠레
Juan Carlos Caruz Serra
렘수면
16
미국
Erick Oh
당신의 무지개를 그리는 방법
17
이탈리아
Faralli Francesco
새로운 트라우마
18
프랑스
Nicolas De Oliveira
평상복
19
프랑스
August Niclasen
뜨다
20
한국
Hanna Kim
열차의 도착

※ 지하철 안전 및 에티켓 부문 수상작 : 특별상 ‘지각쟁이(이우림)’, 우수상 ‘지하철법정(송윤희)’

문의 : 서울교통공사 홍보실 02-6311-9416 , 서울교통공사 국제지하철영화제 홈페이지

문서 정보

지하철서 즐기는 90초 영화제...투표하고 경품 받자!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4310270 등록일 2018-08-25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내 손안에 서울 생산일 2018-08-24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