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릉이 타고 종로 자전거전용차로 첫 주행!

문서 공유 및 인쇄

  •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트위터에 공유하기
  • 스크랩을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스크립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스크랩
  •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문서 본문

지난 8일, 종로 자전거전용차로 개통을 기념해 자전거 퍼레이드가 열렸다.

지난 8일, 종로 자전거전용차로 개통을 기념해 자전거 퍼레이드가 열렸다.

도심 한복판을 가득 채운 차량 행렬과 매캐한 매연은 몸과 마음을 지치게 한다. ‘거리에 차가 없으면 어떨까?’ 하는 상상 누구나 한번쯤 해봤을 것이다. 이런 상상이 서울 종로구 일대 차 없는 거리에서 펼쳐졌다.

종로1가를 시작으로 종로5가에 이르는 2.6Km 종로 자전거전용차로 개통을 기념하기 위해 종로 차 없는 거리에 자전거 퍼레이드가 열렸다.

8일, 주말 아침부터 출발지인 종로1가 광화문우체국 앞은 자전거를 이끌고 온 시민들로 북적였다. 특히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대여해줘 자전거 전용차로 개통의 의미를 더했다. 초록빛깔의 따릉이가 개인 자전거와 나란히 동참한 모습은 친환경 교통수단으로서 자전거 시대가 도래했음을 보여주는 것 같았다.

안전장비를 갖추고 따릉이를 탈 준비를 했다(좌), 9월부터 시행되는 자전거 안전법규에 대한 홍보활동도 진행됐다(우)

안전장비를 갖추고 따릉이를 탈 준비를 했다(좌), 9월부터 시행되는 자전거 안전법규에 대한 홍보활동도 진행됐다(우)

안전장비를 갖추고 출발지점에 선 시민들은 세 가지 코스로 나뉘어 섰다. 따릉이를 선두로 초급·중급·상급 수준별로 구분하여 자전거를 타도록 시민의 안전을 고려했다.

종합안내소에서 참가 확인을 한 후 출발에 앞서 서로의 어깨를 토닥이며 준비운동을 했다. 오는 9월부터 시행하는 자전거 안전법규에 대한 홍보활동도 진행됐다.

■ 자전거 안전법규
① 자전거 음주운전, 엄연한 범죄행위
자전거의 운전자는 술에 취한 상태 또는 약물의 영향과 그 밖의 사유로 정상적으로 운전하지 못할 우려가 있는 상태에서 자전거를 운전하여서는 아니 됨
② 자전거 운전자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안전모 착용
운전자 및 동승자 인명보호장구 착용 의무화
③ 자전거는 분명하게 법률에서 ‘차’로 약속
자전거는 자동차, 오토바이 등과 같은 ‘차’에 속함, 차도 또는 전용도로를 이용해야 하며 우측 가장자리로 통행, 신호·휴대전화 사용금지·제한속도 등 교통법규 준수
④ 교차로를 횡단할 때는 신호에 따라 가장자리로 횡단
자전거횡단도가 없는 교차로에선 신호에 따라 우측가장자리로 횡단, 횡단보도 이용 시엔 횡단보도에서는 자전거를 끌고 횡단, 자전거횡단도가 있을 경우엔 신호에 따라 자전거를 타고 횡단

두근두근 출발! 자전거전용차로에서 첫 주행을 시작했다. 종로에서 출발하여 흥인지, 청계천로를 거쳐 다시 종로로 돌아오는 6Km 도심 순환 구간이다. 차가 없는 거리를 달리는 기분은 짜릿함 이상이었다. 자연바람을 가르며 달리는 기분은 마치 묵었던 체증이 가라앉는 느낌이었다. 서울 도심 곳곳의 건물과 풍경을 바라볼 수 있었고, 지나다니는 사람들의 표정도 살필 수 있었다. 예전엔 차에 가려져 미처 보지 못했던 소소함까지도 읽을 수 있었다. 시민들의 행복한 표정에서 종로 자전거 전용차로 도로가 짧게 느껴질 정도였다.

이 날은 거리의 주인을 차에서 사람으로, 자동차 중심에서 보행자 중심으로 변화시키는 ‘걷자, 도심 보행길’ 행사도 함께 열렸다. 기분 좋은 변화의 시작이다.

자전거 스팀 세차 서비스도 무상으로 받을 수 있었다.

자전거 스팀 세차 서비스도 무상으로 받을 수 있었다.

도착지에서는 무상으로 자전거 스팀 세차 및 점검 서비스를 받을 수도 있었다. 자전거를 사랑하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한편에서는 자전거 안전교육을 시행하였다. 자전거전용차로 위반 시에는 다음과 같이 과태료를 받고 있으니, 참고해야겠다. 과태료 이륜차(오토바이) 4만원, 승용차 5만원, 승합차 6만원으로, 계도기간은 6월 30일까지고 단속기간은 오는 7월 1일부터다.

앞으로 종로를 시작으로 자전거 전용차로가 서울지역 전역으로 확대되어 구간마다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모든 시민이 도심 한복판을 시원하게 달리는 기분을 만끽하는 그 날까지, 자전거전용차로를 응원해본다.

종로 자전거 전용도로 개통을 기념해 열린 자전거 퍼레이드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있다.

종로 자전거 전용도로 개통을 기념해 열린 자전거 퍼레이드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고 있다.

문서 정보

따릉이 타고 종로 자전거전용차로 첫 주행!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3400231 등록일 2018-04-14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시민기자 방윤희 생산일 2018-04-13
라이선스 CC BY-NC-ND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를 하시려면 로그인을 해야합니다. 문의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서울시 홈페이지 로그인화면으로 이동합니다.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