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장동 도시재생센터 개설...고기 테마 '마장키친' 운영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본문

마장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개소식에서 `마장키친`을 소개하고 있다

마장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개소식에서 `마장키친`을 소개하고 있다

‘마장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성동구 마장로 31길 40 302호)’가 1월31일 문을 열었다. 이로써 성동구 마장축산물시장 일대 도시재생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올해 말까지 도시재생 활성화 계획을 수립하고, 내년부터 앵커시설, 악취해소시설 등 설치를 착수할 계획이다.

지난 60여년 간 수도권 축산물 유통을 담당해온 마장축산물시장 일대는 위생ㆍ경관이 취약하고, 축산물 유통사업지역과 노후주거지역이 혼재돼 있어, 지난해 2월 서울형 도시재생 2단계 지역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도시재생사업 주요내용은 ▲다시 찾는 마장 ▲악취 없는 마장 ▲살기 좋은 마장 ▲함께 사는 마장이다. 생활환경 개선과 지역산업 활성화를 위해 주민ㆍ상인ㆍ시민이 함께 지역의 비전을 구체화할 계획이다.

현장지원센터는 소통창구이자 주민역량강화 공간이며, 도시재생지원단(자문계획가, 코디네이터), 구청 공무원 등이 합동으로 근무한다.

현장지원센터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마장키친’이다. 마장축산물시장 내 신선한 재료, 마장동의 장소적 연계성, 인프라 등을 활용해 도소매 유통 중심 시장에서 새로운 소비문화와 결합한 다양한 창업모델을 배출하고 확산하는 거점 공간이다.

마장키친

마장키친

마장키친은 ▲쿠킹클래스 ▲특화클래스(발골, 정형, 숙성, 메쯔거라이(Metzgerei: 독일어로 정육점에서 소시지도 함께 제조해 파는 것을 의미) 등 고기특화 전문교육 마장고기아카데미) ▲취ㆍ창업지원(전문교육컨설팅 플랫폼 연계) ▲창업공간대여(사회적 기업 등 조리작업 공간 무료대여) 등으로 활용한다.

서울시는 내년에 앵커시설 설치를 추진할 계획이다. 현장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요리ㆍ식품 관련 사회적기업과 지역일자리 창출하고, 새로운 문화소비를 확산시킨다. 이 과정을 미디어 콘텐츠로 제작해 공유하고, 요리 연구ㆍ실험 등 공간으로도 활용해 새로운 산업 유입을 모색한다.

진희선 서울시 도시재생본부장은 “마장축산물시장 도시재생으로 악취 등 지역문제를 해소하고 육류가공ㆍ유통을 선진화해 새로운 일자리와 부가가치 창출을 통해 마장동 지역의 경제·사회·문화적 활력을 회복시키는 도시재생사업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마장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 02-2298-9310

문서 정보

마장동 도시재생센터 개설...고기 테마 '마장키친' 운영 - 문서정보
관리번호 D0000032733892 등록일 2018-03-08
분류 기타
원본시스템 내손안에서울 제공부서 뉴미디어담당관
작성자(책임자) 내 손안에 서울 생산일 2018-02-01
라이선스 CC BY-NC-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