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숲(산림)치유, 이제는 서울시내에서 마음껏 즐기세요!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정보

[카드뉴스] 숲(산림)치유, 이제는 서울시내에서 마음껏 즐기세요! - 문서정보
담당자 송정아 등록일
담당부서 정보공개정책과 전화번호 2133-5672
라이선스 CC BY 공공저작물 이용허락사항-OPEN 공공누리_출처표시 후 사용가능

문서 설명

숲(산림)치유, 이제는 서울시내에서 마음껏 즐기세요!

그동안 숲치유를 하러 아픈 가족을 이끌고 지방을 힘겹게 오가던 분들, 이제 더 이상 먼 길 떠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서울시는 일자산(강동), 호암산(금천), 관악산(관악) 등에 조성한 치유의 숲길을 포함, 총10개의 도시숲에서 4월부터 숲(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숲(산림)치유는 숲에서 발생하는 음이온, 피톤치드 등 산림의 치유인자를 활용하여 다양한 신체활동과 명상을 병행 실시함으로써

정신적 스트레스 완화와 집중력 향상 그리고 인체의 면역력 증진에 효과가 있음이 입증되며  최근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그간 서울에서는 숲(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접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울창한 산림 속에서 산책하고 명상하는 것으로 숲치유를 여겨,

멀리는 경북 영주나 전남 장성, 가까이는 경기도 가평 등의 산림지대를 찾기 바빴습니다. 이로 인해 많은 시간과 비용 등을 할애해야만 했습니다.

그러나 금년 4월부터 10개 도시숲에서 숲(산림)치유 프로그램을 동시 운영하며 서울시민 누구나 편리하게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특색 있는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합니다. 서울이 거대 도시화 되면서 발생되고 있는 각종 사회 문제를 숲을 통해 치유하고자 하는 점이 주목해 볼만합니다.

서울시는 해당 기관별로 3월말부터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 중에 있습니다. 숲(산림)치유에 관심 있는 서울 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가 가능합니다.

서울시는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보다 많은 산림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 다양한 산림치유 프로그램 등을 확대 제공해 나가겠습니다.

서울시 공공예약시스템 바로가기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