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더럽고 불편한 학교 화장실 2020년까지 완전 퇴출

문서 공유 및 인쇄

문서 정보

[카드뉴스]더럽고 불편한 학교 화장실 2020년까지 완전 퇴출 - 문서정보
담당자 송정아 등록일
담당부서 정보공개정책과 전화번호 2133-5672
라이선스 CC BY 공공저작물 이용허락사항-OPEN 공공누리_출처표시 후 사용가능

문서 설명

더럽고 불편한 학교 화장실 2020년까지 완전 퇴출

전에는 화장실이 더럽고 이용하기 불편해서 학교 끝날 때까지 참는 경우가 있었는데 이제는 편하게 갈 수 있어요. -홍대부속고 1학년 허아무개

서울시와 교육청이 지난 3년간(2014년~2016년) 노후하고 비위생적이던 초·중·고교 화장실 440개를 개선한 이후 학생 만족도가 97%로 매우 높아졌습니다. 학생들이 가장 불편하고 불만족스러운 공간으로 꼽았던 화장실에 대한 놀라운 인식 변화가 일어난 것이죠.

특히 101개 학교에 넓은 양치대를 설치한 이후, 전국 최저수준이던 ``양치율이 2배`` (36.6%→60.1%) 가까이 늘었습니다.('16)

서울시는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 3개년에 걸쳐 추진된 1단계 사업을 완료하고 2020년까지 더럽고 불편한 학교 화장실을 완전히 개선하여 학생들의 건강한 학습권을 보장할 계획입니다.

2017년에는 학교 화장실 변기 불편 제로(Zero)를 목표로, 변기 개선에 집중합니다. ①서양식 변기비율이 낮은 245개교를 80%이상으로 개선 ②변기당 학생수가 15명을 초과하는 82개교 개선

그리고 학생들의 양치율/손씻기 비율을 높이기 위해 내년까지 총 301개 학교에 양치대 설치를 완료합니다. ①100개교에 양치대를 추가 설치 (누적 301개교) ②보건소 등과 협업하여 양치질/손씻기 교육을 실시

서울시는 이러한 학교 화장실 사업 1단계(15~17)의 목표치를 초과하여 800개교를 개선 마무리합니다. ※서울시 전체 1,300여개 학교의 절반인 675개교를 개선할 계획이었으나 목표를 초과하여 800개교를 개선

2020년까지 진행되는 2단계 사업은 학교의 서양식 변기 비율을 80%까지 확대하며, 화장실이 노후화된 278개교를 개선합니다. ※화장실이 20년 이상된 66개교 307개동은 2018년까지, 16년 이상된 212개교 1,197개 동은 2020년까지 개선

화장실을 개선하면 학생들의 건강도 챙길 뿐 아니라 학교폭력 감소와 같은 교육적 효과도 있어서 사업에 거는 기대가 더 큽니다 :)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목록 문의하기 맨위로